Inca Trail + Machu Picchu

지금은 쿠스코 공항. 이제 다시 공항대기 시간을 포함하면 거의 40시간이 남았다.

6개월 전에 예약했던, 하루에 포터를 제외하면 200명 내외의 여행자만을 허락한다는 잉카트레일은 그 이름만큼이나 마추픽추를 가기 위한 길일 뿐 아니라 그 자체로 완전한 여행이었다.

이제 다시 꿈에서 깨어나야하는 순간.

0 Shares:
4 comments
    1. 짧게 갔다오느라 쉽지 않았지ㅋ 너도 지금 아니면 가보지 못할 곳을 꼭 여행해라ㅎㅎ

        1. 뭐 갈곳은 많지. 개인적으로는 모로코, 요르단이 재밌을 것 같은데, 군인신분으로는 잘 갈 수 없는 곳이라서ㅎ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

You May Also Like
Read More

[16 Inca Trail] Ollantaytambo (Day #2)

Peru, “Ollantaytambo” Pisac 투어를 마치고 Ollantaytambo로 향하다가 점심식사를 하러 들린 곳. ‘치차’라는 음료에 대한 설명이다. 옥수수로 만드는 발효된…
Read More

2014 미국 #6 Horseshoe Band

다음목적지는 Lake powell dam으로 부터 20분가량 떨어져있는 Horseshoe Band라는 곳. 주차장으로부터 모래밭(신발이 푹푹 꺼지는..)을 대략 한시간 가량 걸어가야한다.…
Read More

2014년 휴가계획

가능하면 매년 해외여행을 가고 있다. 한번갔다오면 그 때까지 모아둔 통장 잔고가 거의 탈탈 털리는 수준이지만, 이 때 아니면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