문득 싸이월드를 돌다가 후배 싸이에 들어갔더니 튀어나오는 노래
부활의 ‘Never ending story’
그런데 이 곡의 앞 도입 부분이 너무너무 익숙해서재즈곡 ‘Someday My Prince Will Come’

오늘 바로 이곡 때문에 레슨 받을 때 선생님께 털렸단 말이다ㅠ_ㅠ

겸사겸사 Bill Evans Trio의 연주본

You tube에서 “부활 Never Ending Story”이라고 검색해보니

Resurrection-Never Ending Story

라고 검색되는데

Resuscitation인줄 알았다……

요새 진짜 많이 힘든가보다…

0 Shares: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

You May Also Like

Eddie Higgins Trio “Again”

#1. 가을 날씨에 어울리는 곡 하나. 여전히 이렇게 조금은 빠른 템포의 음악이 좋다. #2. 공교롭게도, 이번달은 일요일 마다…
Read More

[Jazz] Thelonious Monk,

  1940년대 기존의 스윙과 다른 새로운 스타일의 재즈 음악들이 나왔고, 이런 새로운 스타일을 가리켜 ‘모던 재즈’라고 한다.초기 모던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