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4일 오후 이스탄불 출발 비행기를 타고 당일 오후 5시경 파리에 도착했다.

숙소에는 저녁 7시 반 정도에 도착했는데, 이미 여러 여행자들은 저녁을 먹으며 서로 담소를 나누고 있었다.

마음같아서는 끼어들고 싶었지만, 다들 너무 재밌게 이야기 하고있어서 낄 틈이 없었던 기억이 난다.

 

어색함을 이기지 못하고 파리의 야경을 보고자 밖으로 나왔다. (2년 전에는 보지 못했던)
그러나 밖에는 비가 추적추적 내리고 있었다. 원래 계획했던 자체 야경투어는 에펠탑 > 개선문 > 몽마르트까지 가는 것이었으나  시간이 너무 늦어 에펠탑만 보고 포기.

th_P9250764

 

원래 에펠탑 꼭대기에는 가지 않으려고 했지만, 비를 피할겸 올라가봤다. 날씨가 흐렸던 탓인건지, 역시 파리는 맑은 날에 군청색의 낮 풍경이 훨씬 예쁜 것 같다.

th_P9250777

th_P9250769

 

정각에 맞춰 에펠탑이 빛나기 시작했다.

th_P9250775

그리고 사이요 궁쪽으로 향해서 다시 에펠탑을 바라봤다.
th_P9250785

 

사실 이번 여행에서 파리는 몽셀미셀 투어의 시작점이었을 따름2년전에도 마찬가지의 마음이었지만,

이런 낭만적인 도시를 결코 혼자 배낭여행으로 돌아다니고 싶지 않았기 때문이었으리라

 

다음날 아침, 투어의 미팅 장소였던 파리 개선문

th_P9250786

그리고 꿈에 그리던 (중학생 때 대항해시대3를 하면 시작하자마자 찾아갔었던)

몽셀미셀 투어가 시작됐다.

0 Shares: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

You May Also Like
Read More

2014 미국 #1 Las Vegas, NV

여행갔다와서 바로 작성했던 후기. http://usacartrip.com/xe/1828385 http://usacartrip.com/xe/1828726 ‘미국 자동차 여행’ 이라는 사이트로, 여행에 대한 정보는 다 여기서 구했었다. 미국여행을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