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Jazz] Louis Van Dijk Trio “A Lovely Way To Spend An Evening”

사용자 삽입 이미지케이스 커버가 마치 모네의 “파라솔을 든 여인”을 떠올리게 한다.
(혹시 이 커버 그림도 유명한 미술 작품인가요?-_-;)

모네의 ‘파라솔을 든 여인’을 커버로한 앨범.
앨범에 대한 간단한 리뷰는 http://www.yes24.com/24/goods/3246450

타이틀은 여름이지만 음악은 봄 바람 느낌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모네의 ‘파라솔을 든 여인’ 이라는 타이틀이 적힌 작품은 여러개인데 모네는 ‘빛’ 또는 자신이 갖고 있는 ‘관심의 변화’에 따라 같은 주제를 같은 장소에서 여러 번 작품으로 제작했다는 글귀를 인터넷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다.

0 Shares:
6 comments
  1. 그 그림… 같은 사람의 같은 제목 그림이 아닐지… 모네는 비슷한 그림 여러개 그렸잖아요 ㅋㅋ
    보니까 같은 사람 그림 같은데 -_- 붓터치나 분위기도 그렇고 모델도 그렇고…

  2. “모네” “파라솔을 든 여인” 으로 검색하면 2개밖에 안나오더라구요 잘 모르겠네요-_-ㅎ

  3. 파라솔을 든 여인은 총 세 작품인데
    양산을 쓰고 작은 소년과 같이 있는 그림은 아내 까미유를 모델로 그린 작품이고
    1886년에 그린 작품은 위에 있는 두 작품으로 까미유의 딸 쉬잔 오슈데를 모델로 한 거래요^^
    오빠 7월까지 포천이신가요??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